파주에 亞 최대 방송콘텐츠 월드 조성
파주에 亞 최대 방송콘텐츠 월드 조성
  • 최연식 기자
  • 승인 2019.06.11 21:41
  • 댓글 0
  •   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 파주영어마을 앞 터에 구축
2만1700명 일자리 창출 예상
파주에 아시아 최대 규모의 ‘복합 방송콘텐츠 월드’가 조성된다.

파주시는 12일 CJ ENM과 탄현면 법흥리 ‘경기체인지업캠퍼스’(옛 파주영어마을) 앞 21만㎡ 터에 방송콘텐츠 플랫폼을 구축하는 상생협약을 한다고 11일 밝혔다.

‘복합 방송콘텐츠 월드’는 오는 2023년 6월까지 4개 존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웰컴 플라자 존’(WELCOME PLAZA ZONE)은 콘텐츠와의 소통을 위한 공간으로, 광장, 방문객 편의시설, 휴게공간, 전시·체험 스튜디오, 상생 업무공간, 주차장으로 조성된다.

‘드라마 빌리지 존’(DRAMA VILLAGE ZONE)은 참여형 제작 스튜디오 공간으로, 지상 3층 규모의 스튜디오 4개와 휴게공간, 방문객 편의시설, 오픈형 스튜디오, 주차장으로 구성된다.

‘테마 로드 존’(THEME ROAD ZONE)은 현대극 오픈세트,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스튜디오, 상설 스튜디오, 시각적 특수효과(VFX) 스튜디오, 특수효과(SFX) 스튜디오, 방문객 편의시설이 들어선다.

‘원더풀 포레스트 존’(WONDERFUL FOREST ZONE)은 숲속에서 즐기는 테마형 오픈세트로, 사극 오픈세트, 시대극 오픈세트, K-POP 오픈세트, 방문객 편의시설로 꾸며질 예정이다.

여기에 미술센터, 후반 작업공간, 전시체험시설, 관광편의시설, 지상 4층 규모의 주차장 등도 마련된다.

CJ ENM과 파주시는 콘텐츠월드가 조성되면 아시아 최대 규모의 시설과 국제 수준의 차별화된 콘텐츠 기반으로 파주시에 국내외 관광객이 유치돼 관광문화산업 발전을 선도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파주시와 CJ ENM측은 “콘텐츠월드 건설 기간과 콘텐츠 제작·운영(10년)으로 총 2만1천700명의 일자리 창출효과와 총 2조2천600억원의 생산증가 파급 효과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파주=최연식기자 cy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