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11개 시·군으로 호우특보 확대…시간당 최대 50㎜
경기 11개 시·군으로 호우특보 확대…시간당 최대 50㎜
  • 박민아 기자
  • 승인 2019.07.15 19:46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기상청은 15일 고양시에 발효 중이던 호우주의보를 오후 4시 50분부터 호우경보로 격상하는 등 호우특보를 확대 발령했다.

경기도 고양·용인에는 호우경보가, 성남·광주·안성·하남·평택·남양주·구리·의정부·포천에는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이날 오후 4시 30분 기준 주요 지점 누적 강수량은 용인 기흥 87㎜, 고양 주교 67.5㎜, 포천 이동 57.5㎜, 평택 55㎜, 광주 오포 47㎜, 오산 32㎜, 안성 서운 27.5㎜, 구리 26.5㎜, 가평 신천 25㎜, 성남 21㎜로 기록됐다.

이날과 오는 16일은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대체로 흐리고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현재 고양과 광주는 시간당 50㎜ 내외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고 있으며, 비구름대가 국지적으로 강하게 발달하면서 강수량의 지역 차가 크게 나타나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일부 내륙지역에서는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으니 피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민아기자 pm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