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립어린이집 시간제 보육서비스 확대
군포시립어린이집 시간제 보육서비스 확대
  • 장순철 기자
  • 승인 2019.07.30 21:00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곳 이용료 시간당 1천원
군포지역에서 ‘시간제 보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시립어린이집이 2곳으로 늘어나 맞벌이 가정 등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30일 군포시는 가정 양육 여부 또는 거주지와 상관없이 시간당 1천 원의 이용료를 부담하면, 군포시립오금동어린이집(번영로 384)에서 시간 단위로 보육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용 요금은 시간당 4천 원이 기본이지만 정부가 3천 원을 지원(월 최대 80시간)해 본인 부담 비용이 저렴한 것으로, 보육료 또는 유아 학비를 지원받지 않는 6개월 이상 36개월 미만의 영아와 부모라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군포에서는 2017년 7월부터 시간제 보육 서비스를 제공한 군포시립군포1동어린이집을 포함해 2곳에서 긴급 상황 또는 필요에 따라 부모들이 선택적 아이 돌봄을 요청할 수 있게 됐다.

서비스 이용은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www.childcare.go.kr→어린이집→시간제보육사업)에서 예약이 필수며, 기타 정보는 포털의 안내를 참조하거나 콜센터로 문의(1661-9361)하면 된다.

예약 취소 및 변경 시 벌점이 부과(당월 누적 벌점이 -7점 이상일 경우 이용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하며, 당일 이용 가능 여부는 해당 시립어린이집(군포1동 031-458-0285, 오금동 031-392-8537)에 문의해야 한다.

김철홍 여성가족과장은 “지역 거주 및 노동자들의 육아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되도록 지속해서 제도·시설 개선과 확대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포=장순철기자 js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