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서비스 시작
화성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서비스 시작
  • 최순철 기자
  • 승인 2019.07.30 21:00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에도 모든 공공정보 제공
내년 말 모바일 웹 서비스도
연간 축제 일정, 공공화장실 위치, 어린이집 현황 등 흩어져있던 정보들을 한눈에 볼 수 있다면 얼마나 편리할까?

화성시가 시정 현황부터 생활 전반에 걸친 다양한 공공 데이터를 시민들에게 제공하는 빅데이터 플랫폼 ‘화성 데이터 로(http://data.hscity.go.kr)’로 구축하고 본격적인 서비스에 들어갔다.

30일 시에 따르면 화성 데이터로는 효율적이고 스마트한 행정을 실현하고자 공직자들에게 서비스해왔던 빅데이터 플랫폼을 시민들도 이용할 수 있게끔 새롭게 구축한 것이다.

사이트에는 행안부 주민등록인구, 경기데이터드림 등 10여 개 관계기관에서 수집된 약 143종의 방대한 데이터가 담겼다.

특히 공공 데이터를 단순히 공유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누구나 이해하기 쉽도록 분석·시각화된 자료로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 시민들의 관심을 ▲테마별 ▲생애주기 맞춤형 ▲생활밀착형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분류해 쉽고 빠르게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도록 편의성도 높였다.

모든 데이터는 링크, 이메일, 페이스북, 트위터를 통해 공유할 수 있으며, 이미지, PDF, 파워포인트 등으로 저장해 활용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시정을 좀 더 이해하고 실생활에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데이터 정비와 함께 양질의 시각화 콘텐츠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르면 내년쯤 모바일 웹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화성=최순철기자 so50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