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자매도시 속초서 시민행복 특별서비스 운영
오산시, 자매도시 속초서 시민행복 특별서비스 운영
  • 지명신 기자
  • 승인 2019.07.31 20:48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가 다음 달 1일부터 11일까지 자매도시인 속초시의 속초해수욕장에서 오산시민을 위한 특별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속초시는 자매도시인 서울 중구·경기 오산·전북 정읍·전남 여수 시민들에게 몽골텐트, 주차장 및 샤워장 무료이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오산시는 속초시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와 더불어 ‘오산시민 행복서비스 본부’를 운영하며 작년부터 시작한 이 서비스는 속초해수욕장을 찾는 오산시민들에게 구명조끼, 튜브, 파라솔 등 피서지에서 꼭 필요한 물놀이 용품을 대여해 준다.

2018년도에는 350여명의 오산시민이 본 서비스를 이용했으며, 올해는 더욱 더 많은 오산시민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산시 관계자는 “자매도시인 속초시를 방문하는 오산 시민들에게 작은 서비스 이지만, 여름 휴양지에서 꼭 필요한 물품을 제공하기 위해 시작했으며 이용하는 시민들의 규모에 따라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산=지명신기자 ms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