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청, 시민제안사업 18건 채택
경제청, 시민제안사업 18건 채택
  • 신재호 기자
  • 승인 2019.08.08 20:24
  • 댓글 0
  •   6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도 특별회계 예산안 반영
12월 시의회 심의·의결 후 확정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최근 ‘2019년 예산정책토론회 IFEZ분과위원회’를 개최했다./인천경제청 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최근 ‘2019년 예산정책토론회 IFEZ분과위원회’를 개최했다./인천경제청 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최근 열린 2019년 예산정책토론회 IFEZ분과위원회에서 시민이 제안한 40개 사업 중 총 18개 제안(10개 사업)을 주민참여예산위원회에 상정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채택된 시민제안사업은 다음달 6일 주민참여예산 총회에 안건으로 올려 내년도 경제자유구역사업 특별회계 예산안에 반영하며, 오는 12월 시의회 심의, 의결로 최종 확정된다.

시민제안 사업은 ▲스마트 횡단보도 설치 ▲학교 앞 노란신호등 설치 ▲교차로 차량 유도선 설치 ▲차선용 도료 교체 ▲영종진공원 수목 식재 ▲영종역사관 일대 공원 조성 ▲아트센터 인천 문화 나눔 사업 ▲해돋이 공원 관리개선 사업(5개 제안 통합) ▲달빛공원 관리개선 사업(5개 제안 통합) ▲센트럴파크 내 상설무대 및 그늘막 설치 등 10건에 총 예산 소요액은 18억원이다.

이원재 경제청장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경제자유구역으로 도약하기 위해 민관협치의 행정 거버넌스 구축은 물론, 시민이 안전한 도시, 누구나 살고 싶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시민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겠다”고 강조했다. /신재호기자 sjh455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