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상·하의 5벌씩 한 번에 청정 관리
최대 상·하의 5벌씩 한 번에 청정 관리
  • 이주철 기자
  • 승인 2019.08.12 20:44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대용량 에어드레서 선보여
25분 안에 미세먼지 99% 제거
삼성전자가 강력한 의류 청정 기술에 용량과 편리함까지 향상시킨 ‘에어드레서’ 신제품을 14일 선보인다.

삼성 에어드레서는 에어·스팀·건조·청정 4단계를 거쳐 의류를 전문적으로 관리해 주는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한 번에 여러 벌의 옷을 관리하거나 크고 긴 옷도 여유롭게 넣기를 원하는 소비자 요구를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기존 제품은 최대 상의 3벌, 하의 3벌을 동시에 관리할 수 있었지만 신제품은 상·하의 각각 5벌까지 넣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최근 롱 패딩, 롱 코트 등 긴 옷이 유행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업계 최초로 ‘긴 옷 케어존’을 마련했다. 최대 143㎝의 긴 옷도 바닥에 닿지 않게 관리할 수 있어 편리한 것이 특징이다.

또 ‘안감케어 옷걸이’를 45도 각도로 고정해 최대 4XL 사이즈(어깨 길이 58㎝가량) 옷도 에어드레서가 작동하는 동안 제품 벽면에 닿지 않도록 거치해 주는 ‘회전 키트’가 새로 추가됐다.

대용량 에어드레서는 커진 내부 공간만큼 한층 강화된 팬과 모터를 적용해 ‘제트에어’ 풍량을 60% 수준 증가시켜 25분 안에 미세먼지를 99%까지 제거해 준다.

제품 내 잔류 미세먼지까지 말끔하게 없애 주는 ‘미세먼지 필터’도 1.5배 커졌다. 기존 온도 센서에 습도 센서가 추가돼 필요 건조 시간을 더욱 정확하게 측정함으로써 의류를 최적의 상태로 건조해 준다.

또 ▲적은 진동과 소음으로 미세먼지를 강력하게 털어내는 ‘에어워시’ ▲스팀으로 없애기 힘든 부분까지 확실하게 제거하는 ‘냄새 분해 필터’ 등 에어드레서만의 차별화된 기능들도 그대로 적용됐다.

/이주철기자 jc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