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中·泰 청소년들 포천서 ‘우정 삼국지’
韓·中·泰 청소년들 포천서 ‘우정 삼국지’
  • 안재권 기자
  • 승인 2019.08.13 20:01
  • 댓글 0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탄강지질공원 등 관광지 탐방
홈스테이 통해 한국 문화 체험
서로 다른 문화 이해의 장 마련

 

국제청소년문화체험행사 마쳐

포천시가 관내 청소년들의 국제문화체험을 통한 글로벌 리더십 함양을 위해 추진한 ‘2019 포천 국제청소년문화체험행사(IN)’가 최근 선단동체육센터에서 폐회식을 갖고 6박7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행사에는 포천시 국제 자매·우호도시인 중국 화이베이시·주저우시 학생, 태국 방켄구 타이니욤 학교 학생 40명과 포천시 학생 40명이 참여했다.

이 기간 동안 학생들은 인솔자와 함께 한탄강지질공원, 허브아일랜드, 포천아트밸리 등을 방문하고 홈스테이도 즐겼다.

그리고 마지막날에는 수료증 수여, 폐회사, 환송사, 대표학생 송사 및 답사, 자국문화경연을 끝으로 폐회식이 진행됐다.

이날 박윤국 시장은 “포천 국제청소년문화체험행사는 포천시 자매·우호 도시와 손을 잡고 2005년부터 진행되어 올해 15주년을 맞이하는 포천시 대표 청소년 행사”라고 소개하면서 “올해는 ‘포천시 청소년 세계로 비상하다’라는 주제로 한국 전통과 현재의 한류문화를 행사 프로그램 속에 알차게 담아 외국 학생과 우리 학생들에게 뜻깊은 시간이 되도록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어 “직접 다른 나라 친구들과 함께했던 이번 여름방학 문화체험은 스마트폰 세상에서는 볼 수 없는 다른 경험이 되었을 것”이라며 “우리 청소년들이 국경을 넘어 우정을 쌓고 다른 문화에 대한 이해와 포용을 배우고 세계인으로 멋지게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포천=안재권기자 ajk85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