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신임 수석대변인에 김명연 임명
자유한국당 신임 수석대변인에 김명연 임명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08.14 20:30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은 14일 민경욱 대변인을 김명연(안산 단원갑) 의원으로 전격 교체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아울러 대변인단에도 변화를 줘 김성원(동두천·연천)의원이 대변인단에 합류하고, 원외 대변인에 이창수 충남 천안병 당협위원장이 임명됐다.

수석대변인으로 임명된 김명연 의원은 과거 새누리당시절 수석대변인을 역임했고, 김성원 대변인도 역시 새누리당 시절 대변인 경험이 있다.

한국당은 당 대표 비서실장도 교체했다. 이헌승(부산 진구을)의원이 물러나고 김도읍(부산 북구·강서을)의원이 임명됐다.

황교안 대표의 이 같은 조치는 한국당을 본격적인 총선체제로 가동하기 위한 조치의 일환으로 관측된다.

정기국회 등 하반기 정국을 앞두고 반등의 모멘텀을 마련하기 위해 우선 주요 당직자들의 얼굴을 바꿨다는 분석이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