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채에 그린 우리동네 교통사고 다발지점 지도… 시민들 호평
부채에 그린 우리동네 교통사고 다발지점 지도… 시민들 호평
  • 박건 기자
  • 승인 2019.08.25 20:13
  • 댓글 0
  •   1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제작
주민센터·경로당 등 지급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이 교통 사망사고를 줄이기 위해 교통사고 다발 지점을 표시해 제작한 부채에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경기남부지방청은 교통사고 다발 지점을 그려 넣은 ‘우리동네 안전걷기 지도’ 부채 3만1천여부를 제작해 최근 관내 31개 경찰서와 주민센터, 관공서, 경로당 등에 무료로 지급했다고 25일 밝혔다.

경찰청이 제공한 전국 사고 발생 장소 자료(2016년~2018년 집계)를 활용해 경기남부지방청이 자체적으로 부채로 제작했다.

부채에 그려진 지도는 관할 경찰서마다 각각 다르다.

부채에 표시된 장소는 ‘차 대 보행자’ 경우 반경 100m 이내 사망 또는 중상 건수 3건 이상, ‘차 대 차’ 경우 반경 100m 이내 사망 또는 중상 건수 6건 이상인 곳이다.

경기남부지방청 관계자는 “시민들이 ‘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곳(지역, 구간)이 정확하게 몰랐는데, 부채를 배포하니 도움이 된다’는 말씀을 많이 해주신다”며 “앞으로도 부채 등을 통한 교통안전 교육을 활발히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건기자 90vir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