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 여교사 검찰 송치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 여교사 검찰 송치
  • 이정규 기자
  • 승인 2019.09.17 21:03
  • 댓글 0
  •   1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불받은 과외 안해 사기 등 혐의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가졌다는 의혹을 받는 전 기간제 여교사가 사기 혐의 등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인천논현경찰서는 사기 및 절도교사 혐의로 인천 모 고등학교 전 기간제 교사 A(30대·여)씨를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올해 2~5월 고교생 제자 B군 부모로부터 영어 과목 과외비 받고도 과외를 1차례도 하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올해 2~4월 B군을 시켜 집에 있던 의류와 패물을 수차례 훔치게 한 혐의도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과외비를 받고 수업을 하지 않은 사실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A씨가 재직 중이던 인천 모 고교는 그가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것으로 의심된다며 올해 5월 117(경찰청 학교폭력신고센터)에 신고했다.

/인천=이정규기자 lj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