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력 치료 1번지”… 분당차병원 기억력센터 문 활짝
“기억력 치료 1번지”… 분당차병원 기억력센터 문 활짝
  • 진정완 기자
  • 승인 2019.09.18 19:40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개소… 치매 등 체계적 진료
신경·정신건강의학·재활의학과 중심
진료·검사실 별도 개설 환자 동선 줄여

다학제 진료-영양팀·운동치료사 참여
맞춤형 1:1 통합 관리 프로그램 제공
“환자·보호자 만족도 높이도록 최선”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에서 건망증부터 언어능력이나 공간지각력, 이해력, 집중력 등 다양한 인지기능저하와 치매, 혈관성 뇌질환과 같은 기억력 관련 질환을 전문적으로 치료하는 ‘기억력센터’가 국내 최초로 문을 열었다.

분당차병원 기억력센터는 신경과, 정신건강의학과, 재활의학과를 중심으로 기억력 장애의 원인인 경도인지장애, 치매, 혈관성 뇌질환, 수면장애 등 기억력과 관련된 다양한 질환을 보다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진료한다.

특히 기억력 전담 진료실과 검사실을 별도로 개설해 환자 동선을 최소화했다.

각 진료과별로는 ▲신경과의 경우 뇌졸중을 포함해 기억력 저하를 일으키는 다양한 혈관성 뇌질환, 희귀·난치 질환의 진단과 치료에 주력하며 ▲정신건강의학과의 경우 우울, 불안, 망상 등 치매와 관련된 행동심리증상과 검사상 정상이지만 노화로 인해 기억력 저하를 느끼는 환자들의 예방적 치료를 실시하고 ▲재활의학과의 경우 두통과 같은 통증을 포함한 재활운동이 필요한 환자들에게 치료법을 제시한다.

뿐만 아니라 기억력 저하의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 다양한 진료과가 협진하는 다학제 진료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아울러 신경과, 정신건강의학과, 재활의학과, 가정의학과, 영상의학과 교수들이 환자 치료를 위해 한 자리에 모여 진료하고, 의견을 모아 최상의 진단과 치료계획을 결정하며 치료 효과를 극대화를 위해 영양팀과 운동치료사 참여하는 등 환자 맞춤형 1:1 통합 관리 프로그램도 제공할 예정이다.

분당 차병원 기억력센터 김현숙 교수는 “기억력 저하는 치매뿐만 아니라 뇌혈관 질환, 우울증 등 다양한 질환의 전조 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다”며 “분당차병원 기억력센터는 국내 기억력 치료의 1번지로서 다각적 진료를 통해 환자와 보호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전문 센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성남=진정완기자 news8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