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미탁에 전국 4만4천가구 정전…83.6% 복구
태풍 미탁에 전국 4만4천가구 정전…83.6% 복구
  • 박건 기자
  • 승인 2019.10.03 18:51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나라를 강타한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3일 오전 10시 기준 전국에서 4만4천여 가구가 정전됐다.

한국전력공사는 정전을 경험한 4만4천45가구 가운데 83.6%인 3만6천837가구의 송전을 복구했다고 밝혔다.

미송전 가구는 경북 울진 4천903가구, 영덕 1천320가구 등 7천208가구이다.

도로 침수·유실 등으로 현장 접근이 어려운 가운데 가용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진입로를 확보하고 신속히 복구할 예정이라고 한전은 설명했다.

한전은 현재 본사 직원 2천230명과 협력업체 직원 739명 등 2천969명이 비상근무를 하고 있다.

/박건기자 90vir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