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원도심 생활SOC 복합화사업 국비 115억 확보
부천시, 원도심 생활SOC 복합화사업 국비 115억 확보
  • 김용권 기자
  • 승인 2019.10.09 19:52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공모 2개 사업 선정 성과
부천시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2020년도 생활SOC 복합화사업 공모에 2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115억원을 확보했다고 9일 밝혔다.

생활SOC 복합화사업은 체육관, 도서관, 주차장 등 주민 생활과 밀접한 편익시설을 하나의 공간에 조성하는 것으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정부가 역점 추진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7월 송내사회체육관 부설체육센터와 역곡다목적 체육센터 등 2개 사업을 신청했고 신청 사업 모두가 선정되는 성과를 얻었다.

특히 선정된 2개 사업은 모두 원도심 지역의 오랜 현안이자 시장 공약 사업으로 시는 이번 국비 확보를 통해 사업을 본격 추진해 오는 2022년까지 건립을 완료하겠다는 방침이다.

시는 송내사회체육관 부설체육센터에는 총 사업비 317억 원(국비 64억 원)을 투입해 수영장, 헬스장, 주차장을 조성하고 역곡다목적 체육센터에는 총 사업비 198억 원(국비 51억 원)을 투입해 수영장, GX룸, 건강지원센터, 다함께돌봄센터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이번 생활SOC 복합화사업 선정으로 원도심 지역의 숙원 사업이 해결되고 원도심 주민들도 문화·복지 혜택을 누려 지역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생활SOC 복합화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국비 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부천=김용권기자 yk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