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포일2지구 만성 주차난 다소 해소 기대
의왕 포일2지구 만성 주차난 다소 해소 기대
  • 이상범 기자
  • 승인 2019.11.06 20:36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LH, 학교용지 주차장 활용
김상돈 의왕시장이 포일2지구의 주차난 해소를 위해 6일 LH와 ‘학교용지 공영주차장 사용 협약’을 체결한 뒤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의왕시 제공
김상돈 의왕시장이 포일2지구의 주차난 해소를 위해 6일 LH와 ‘학교용지 공영주차장 사용 협약’을 체결한 뒤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의왕시 제공

 

의왕관내에서 NH농협 전산센터 등 업무시설이 밀집되어 주차난을 겪어오고 있는 포일2지구 지역의 주차난이 다소 해소될 전망이다.

의왕시는 6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학교용지 공영주차장 사용 협약’을 체결하고 의왕포일2지구 내 LH가 소유한 학교용지를 무상 임대해 2020년 9월 30일까지 임시 공영주차장으로 활용키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는 부지면적 5천500㎡(1천663평)에 약 120면 규모의 임시 공영 주차장을 조성할 수 있게 됐으며, LH는 대상 토지에 대한 재산세를 감면받게 됐다.

임시 공영주차장이 조성되는 포일동 지역은 그동안 주차수요가 높았던 곳으로써 이번 주차장 조성으로 인해 인접 주민과 업무시설 종사자에게 보다 쾌적한 주차공간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임시 공영주차장은 오는 12월 공사완료 후 2020년 1월부터 운영될 예정이며, 앞으로 양측에서 합의하는 경우 1년 단위로 연장해 사용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상돈 의왕시장과 장충모 LH 경기지역본부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포일동 지역의 주차난이 해소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신규 주차장 조성을 위해서는 부지 및 사업비 확보 등 여러 어려움이 있지만, 시민들의 불편 해소를 위해 앞으로 기관 협업 등 다양한 방안을 통해 적극적으로 주차공간을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의왕=이상범기자 ls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