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은행파생상품 관련 국회 토론회 개최
김병욱, 은행파생상품 관련 국회 토론회 개최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11.11 20:39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LF 사태를 계기로 은행의 초고위험상품 판매의 문제를 점검하고 대안을 제안하는 토론회가 열린다.

김병욱(더불어민주당·성남 분당을) 의원은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8간담회실에서 ‘은행의 파생상품 무엇이 문제인가’ DLF사태 국회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정승일 사무금융노조 정책연구소장을 좌장으로 이대순 약탈경제반대행동 공동대표, 김득의 금융정의연대 상임대표가 각각 발제를 맡고 고동원 성균관대학교 교수, 강경훈 동국대학교 교수, 김호열 사무금융노조 증권업종본부장, 손영채 금융위원회 자본시장과장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김병욱 의원은 “이번 토론회는 학계, 시민사회, 노동계, 정부가 주체로 참여한 만큼 DLF 사태의 문제점과 대책에 대해 실질적인 토론이 될 것”이라며 “토론회에서 나온 의견을 바탕으로 향후 금융소비자보호 정책 마련에도 반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