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내년 예산 1조4913억… 올해보다 2077억 증가 ‘역대 최고’
파주시 내년 예산 1조4913억… 올해보다 2077억 증가 ‘역대 최고’
  • 최연식 기자
  • 승인 2019.11.19 20:07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성 예산안 오늘 시의회 제출
사회복지 4836억·환경 1157억
민선 7기 역점사업 1207억 배정
파주시는 19일 역대 최대인 1조4천913억 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20일 시의회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올해보다 2천77억 원(16.2%)이 증가한 규모로 일반회계는 전년보다 1천680억 원(16.1%) 증가한 1조2천117억 원, 특별회계는 전년보다 397억 원(16.6%) 증가한 2천795억 원으로 각각 편성됐다.

주택·건물 등 과세 대상 증가 및 공시가격 상승에 따른 지방세 증가분과 정부의 확장재정 운영에 따른 국비 재원을 바탕으로 사회복지 4천836억 원(39.9%), 환경 1천157억 원(9.6%), 교통 및 물류 1천150억 원(9.5%), 국토 및 지역개발 791억 원(6.5%)을 편성했다.

특히 교통 및 물류 분야는 2020년도 예산편성 주민설문 결과 수요가 가장 많았던 분야로 국·도비 비율이 높은 사회복지 및 고정수요가 큰 환경 분야 다음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민선 7기 역점사업에 대한 집중 투자로 전년 대비 320억 원이 늘어난 1천207억 원을 편성해 속도감 있는 추진을 단행할 예정이다.

주요 사업은 교육환경 개선에 ▲급식비 지원 및 학교개방형 체육관 건립 등 교육지원 304억 원 ▲혁신교육지원 22억 원 ▲평생학습관 운영 11억 원 등을 편성했다.

편리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해 ▲신도시-성석간 연결도로 개설 236억 원 ▲도로포장 유지관리 61억 원 ▲야당-상지석 동측 연결도로 개설 60억 원 ▲야당역 환승주차장 조성 60억 원 ▲가람마을 공영주차장 조성 45억 원 등을 편성했다.

또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중소기업 경영자금 지원 19억 원 ▲소상공인 경영지원 8억 원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8억 원 등을 편성하고 미군반환공여지 및 구도심의 활력을 위해 ▲캠프하우즈 공원 토지매입 160억 원 ▲용주골 창조문화밸리 프로젝트 26억 원 등을 편성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건전 재정 운영의 원칙하에 시민 편익 증대 및 속도감 있는 공약 추진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파주=최연식기자 cy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