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옹간척지에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화옹간척지에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 최순철 기자
  • 승인 2019.11.24 19:58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 김 가공·체험시설 등 조성
지난 22일 화성시 서신면 에코팜랜드 화옹간척지 일대에서 개최된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착공식에서 참석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지난 22일 화성시 서신면 에코팜랜드 화옹간척지 일대에서 개최된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 착공식에서 참석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화성시 서신면 에코팜랜드 화옹간척지 일대에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가 들어선다.

24일 시에 따르면 관내 생산 김을 활용해 6차 산업을 이끌게 될 수산식품산업 거점단지는 오는 2020년까지 국·도비 93억 원, 시비 42억 원, 경기남부수산업협동조합 15억 원 등 총 150억 원이 투입돼 부지면적 2만1천767㎡, 연면적 5천607.94㎡ 2개 동 규모로 조성된다.

여기에는 조미김 가공시설 및 연구, 홍보관과 종합 체험장 등이 갖춰질 예정이다.

이 단지가 조성되면 고품질의 물김 생산부터 가공, 유통, 수출, 연구, 체험까지 연간 200억 원의 생산효과와 300여 명 이상의 일자리가 창출될 전망이다.

또 시는 수도권 유일의 씨푸드 체험시설로써 전통방식의 김 뜨기 등 다양한 김 체험 프로그램과 김 상품을 개발하고 서해안 관광벨트와 연계한 지역경제의 신동력으로 삼을 계획이다.

지난 22일 화옹간척지 4-12공구에서는 박덕순 부시장을 비롯해 김홍성 화성시의회의장, 서청원·송옥주 국회의원,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점단지 착공식이 개최됐다.

박덕순 부시장은 “수산업 분야에서 반도체로 통하는 김 산업을 적극 육성해 낙후된 어가를 일으키고 어민들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경기남부수산업협동조합이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화성=최순철기자 so50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