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최익현 유적지 조성 지원
경기도시공사, 최익현 유적지 조성 지원
  • 안경환 기자
  • 승인 2019.11.25 20:14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으로 항일의병 기려
25일 포천시청에서 열린 최익현 선생 유적지 조성관련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시공사 제공
25일 포천시청에서 열린 최익현 선생 유적지 조성관련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시공사 제공

 

경기도시공사는 3·1운동 및 상해임시정부수립 100주년 맞아 도내 항일의병 역사유적 조성 사업추진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 매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이 일환으로 공사는 이날 포천시청에서 전형수 경영기획본부장, 박윤국 포천시장,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포천종합사회복지관, 면암최익현선생 숭모사업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최익현 선생 유적지 조성관련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회공헌 사업은 포천 청성역사공원에 있는 최익현 선생 동상 주변에 대한 환경개선과 상소문 등 역사 컨텐츠 보강을 통해 도민이 즐겨찾는 의미있는 공간으로 조성하는 것이다.

공사는 이 사업에 1억원을 기부했다.

공사가 추진하는 항일의병 역사유적 조성사업은 일본 제국주의에 맞서 싸운 항일의병을 대상으로 공사만의 차별화한 사회공헌이다.

도내 역사유적 공간을 조성하여 독립을 위해 싸운 열사들의 넋을 기리고 도민들의 역사의식을 높이는 게 목적으로 최익현 선생 조성사업이 제1호로 추진되는 것이다.

전형수 공사 경영기획본부장은 “항일의병처럼 나라를 위해 희생했지만 조명 받지 못하는 위인을 발굴하여 그분들의 넋을 기리고, 도민들이 관심을 갖도록 하는 것이 우리 공사의 역할이며, 이번 첫 사업을 성공적으로 잘 추진하여 내년에는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지난 6월 러시아 연해주 우수리스크 일원에서 열악한 환경 속에서 거주하는 강제 이주 고려인 해외동포를 대상으로 집 고치기 사업을 실시한 것을 비롯해 저소득층을 위한 노후주택개보수 사업(G-하우징), 도시재생마중물사업, 지역아동센터 개보수사업(꿈꾸는공부방) 등 다양한 분야의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