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초평동 소외이웃에 따뜻한 사랑을
오산 초평동 소외이웃에 따뜻한 사랑을
  • 지명신 기자
  • 승인 2019.12.02 19:07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평동협의체 위원장·총무 후원

 

오산시 초평동은 2일 김행심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과 이정숙 총무(아이펀어린이집 원장)가 초평동에 거주하는 복지사각지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각각 후원금 100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평소 저소득층 가구를 위해 꾸준히 지역사회 복지에 기여해 주변 이웃에 귀감이 되고 있는 두 위원들은 이번에도 연말 따뜻한 이웃의 온정을 베풀어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김행심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주변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의 마음이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고, 이정숙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총무는 “나눔은 따뜻한 마음을 느끼며 사랑을 실천할 수 있는 뜻깊은 일이며 이 일에 매년 동참할 수 있어서 보람을 느낀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에 정하철 초평동장은 “우리 초평동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현금을 기탁해줘 감사하다”며 “기탁된 현금은 관내 복지사각지대 발굴 대상자와 사례관리 대상자에게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기탁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들을 지원하고 소외된 취약계층을 돕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오산=지명신기자 ms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