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선관위, 음식물 제공받은 선거구민 6명에 과태료
포천시선관위, 음식물 제공받은 선거구민 6명에 과태료
  • 안경환 기자
  • 승인 2019.12.02 21:02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선거관리위원회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의 입후보예정자 A씨와 측근 등 5명으로부터 음식물과 서적 등을 제공받은 선거구민 6명에 총 413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1인당 제공받은 가액의 20배에 해당하는 금액으로 참석 경위 등에 따라 20만~173만원이 차등 부과됐다.

내년 총선 입후보예정자인 A씨와 측근 등 5명은 지난 8월 21일쯤 포천시 소재 식당과 인근 까페에서 총 37만원 상당의 음식물을 선거구민에게 제공했다.

모임 참석자 중 1명에게는 A씨의 저서 2권과 양말세트 2개를 제공한 사실이 확인, 지난달 6일 검찰에 고발됐다.

/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