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 오리온 대파 5연승 행진 단독 2위
KGC, 오리온 대파 5연승 행진 단독 2위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9.12.08 20:22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가 5연승 질주하며 단독 2위로 올라섰다.

KGC는 8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고양 오리온과 원정 경기에서 85-69로 대승을 거뒀다.

최근 5연승의 KGC는 12승 8패를 기록, 전날까지 공동 2위였던 원주 DB(11승 8패)를 3위로 밀어내고 단독 2위가 됐다.

특히 KGC는 팀 전력의 핵심인 오세근이 지난 1일 인천 전자랜드와 경기 도중 왼쪽 어깨를 다쳐 3개월 이상 결장이 불가피한 상황에서도 오세근 없이도 6일 울산 현대모비스, 이날 오리온을 연파하고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이날 KGC는 1쿼터를 11-22로 끌려갔으나 2쿼터 실점을 11점으로 막고 27점을 퍼부어 가볍게 전세를 뒤집었다.

기세가 오른 KGC는 3쿼터에서도 오리온을 몰아세우며 경기 한때 20점 차까지 앞선 끝에 16점 차 완승을 끌어냈다.

기승호가 3점슛 5개를 포함해 혼자 27점을 넣었고 문성곤, 변준형, 크리스 맥컬러가 나란히 10점씩 보탰다.

지난 시즌 오리온에 6전 전패를 당한 KGC는 이번 시즌에는 3전 전승으로 설욕 중이다.

10개 구단 가운데 유일하게 연승이 없는 오리온은 이승현이 17점으로 분전했지만 전날 창원 LG를 꺾은 기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