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청 한나래, 2020년 호주오픈 본선 진출
인천시청 한나래, 2020년 호주오픈 본선 진출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9.12.08 20:22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 퍼시픽 와일드카드 PO
일본 시미즈에 2-0으로 이겨
여자 테니스 국내 랭킹 1위인 한나래(세계 182위·인천시청)가 2020년 호주오픈 본선에 진출했다.

한나래는 8일 중국 광둥성 주하이에서 열린 2020년 호주오픈 테니스 아시아 퍼시픽 와일드카드 플레이오프 대회 마지막 날 여자 단식 결승에서 시미즈 아야노(289위·일본)를 세트스코어 2-0(6-2 6-2)으로 제압했다.

이로써 한나래는 2007년 8월 US오픈 본선에 오른 조윤정(40·은퇴) 이후 12년 4개월 만에 메이저 대회 단식 본선에 오른 한국 여자 선수가 됐다.

1992년생으로 인천 석정여고 출신인 한나래는 인천 간석초 2학년 때 처음 테니스를 시작했고 2008년과 2009년 국내 최고 권위 주니어 대회인 장호배를 2연패하며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국가대표로도 활약하는 한다래는 2015년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 여자복식 금메달, 2018년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코리아오픈 복식 우승 등의 성적을 냈다./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