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치군단’ 성남FC 주장에 서보민 선임
‘까치군단’ 성남FC 주장에 서보민 선임
  • 정민수 기자
  • 승인 2020.01.20 20:49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K리그1 성남FC가 2020시즌 주장으로 서보민을 선임했다.

성남은 서보민이 2020시즌에도 까치군단의 주장을 맡는다고 20일 밝혔다.

2018시즌부터 팀의 주장을 맡아 좋은 활약을 이어가며 축구 인생의 황금기를 보내고 있는 서보민은 성실한 훈련 태도와 철저한 자기관리로 팀원들의 신뢰가 두터운 선수로 경기 외적으로도 솔선수범하는 모습으로 모범을 보였다.

구단은 그동안 서보민이 팀에 공헌한 점을 높이 평가해 2022시즌까지 연장 계약을 체결했고 올 시즌 새롭게 합류한 김남일 감독도 서보민이 주장으로서 팀을 잘 이끌온 것을 인정해 주장으로 낙점했다.

3년 연속 팀의 주장을 맡게 된 서보민은 “김남일 감독 역시 저를 주장으로 선택해 주셔서 믿음에 보답해야겠다는 책임감이 크고 현재 팀원들과 같이 훈련해 보니 2020시즌 축구가 매우 기대될 만큼 팀이 잘 만들어지고 있다”며 “올 시즌 팀이 만들어갈 축구를 기대해 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2016년도 성남에서 데뷔해 꾸준하게 중앙수비수로 활약중인 연제운은 부주장으로 선임돼 서보민을 돕는다.

2018시즌부터 3년 연속 부주장 역할을 수행하게 된 연제운은 지난 시즌 팀 내 유일하게 전 경기 출전하며 철저한 자기관리와 함께 팀의 중심으로 활약했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