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설연휴 5대 범죄 감소
경기북부 설연휴 5대 범죄 감소
  • 박광수 기자
  • 승인 2020.01.28 20:30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자원근무·상설부대 확대
주택가 등 2만8천개소 예방활동
폭력 우려가정 전수 모니터링
경기북부경찰청은 지난 20~27일까지 ‘설 명절 특별치안활동’을 추진한 결과 전년도 설 연휴 대비 5대 범죄와 교통사고 등이 감소하는 등 평온한 치안을 유지했다고 28일 밝혔다.

경기북부경찰청은 이 기간 동안 경찰은 자원근무를 확대하고 상설부대를 동원해 총 1만4천6명을 민생치안현장에 집중투입해 주민들의 가장 가까운 곳에서 세심한 치안활동을 펼쳤다.

또한 금융기관·편의점 등 현금다액 취급업소, 범죄발생 위험도가 높은 주택가 등을 중심으로 총 2만8천615개소에 대해 범죄예방진단을 실시해 취약요소에 대한 선제적 예방활동을 전개했다.

특히 편의점 중점관리점포 506개소를 대상으로 순찰을 강화하고 CCTV를 통한 집중 모니터링을 실시한 결과, 편의점 등 현금다액취급업소에서 강도 등 강력사건이 한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또한, 가족 내 해묵은 갈등으로 가정폭력이 증가할 우려가 있어 재발 우려가정(997가정)에 대한 전수모니터링 실시하고 명절 기간 중 접수된 가정폭력 사건 처리에도 만전을 기했다.

이같은 노력의 결과로 특별치안대책 기간 동안 전년도 설 연휴 기간 대비 5대 범죄는 5.6% 감소했고(일평균 39.2건→37건) 가정폭력 신고도 10.1% 감소하는 하는 등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아울러 설 연휴 교통정체 해소 및 대형사고 방지를 위해 용미리 시립묘지 등 주요 공원묘지 일대와 고양 스타필드 및 대형마트 주변에 교통관리 경력 308명, 순찰차 82대 싸이카 12대 등 가용 경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특별교통관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전년도 설 연휴 3건 이었던 교통 사망사고가 한건도 발생하지 않았고 일평균 교통사고 22.2% 감소 교통사고 부상자 39.1% 감소 등 작년에 비해 매우 안정적인 교통관리가 이뤄졌다.

경기북부경찰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건·사고 예방을 물론 따뜻한 도움의 손길을 적극적으로 펼침으로써 주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의정부=박광수기자 ks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