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신보-KB, 도내 중기·소상공인 지원 ‘맞손’
경기신보-KB, 도내 중기·소상공인 지원 ‘맞손’
  • 안경환 기자
  • 승인 2020.01.29 20:49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은행, 65억원 특별 출연
29일 열린 경기신용보증재단과 KB국민은행 간 ‘경기도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식 후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신용보증재단 제공
29일 열린 경기신용보증재단과 KB국민은행 간 ‘경기도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식 후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신용보증재단 제공

 

경기신용보증재단과 KB국민은행이 경기도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맞손을 잡았다.

경기신용보증재단(경기신보)과 국민은행은 29일 경기신보 회의실에서 ‘경기도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체결식에는 경기신보 이민우 이사장, 국민은행 권성기 경기중앙지역 영업그룹 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국민은행은 또 도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보증 자원이 될 65억원을 경기신보에 특별출연했다.

경기신보는 이 출연금을 재원으로 15배 규모인 975억원의 특별출연 협약보증을 지원하게 된다.

대상은 도내에서 사업장을 운영하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다.

지원 규모는 중소기업은 1곳당 8억원, 소상공인은 1억원 이내다.

신청기업의 편의를 위해 경기신보 각 영업점 이외에도 국민은행에서도 상담과 서류접수를 받기로 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이 아프리카돼지열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등에 따른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