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중소기업 기술개발에 ‘통 큰’ 지원
김포, 중소기업 기술개발에 ‘통 큰’ 지원
  • 천용남 기자
  • 승인 2020.02.12 20:20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가 관내 중소기업의 제품경쟁력 강화와 생산성 향상을 위해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사업’에 26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226% 증가한 금액이다.

기업지원 전문기관인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경기테크노파크를 통해 이뤄지는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사업’은 단순 지원이 아닌 전문연구원들을 투입해 컨설팅을 실시하여 기업에 맞는 맞춤형 지원을 진행하는 사업이다.

세부사업으로는 ▲비즈네비사업 ▲지식재산창출지원사업 ▲중소기업 개발·생산·판로 맞춤형 지원사업 ▲디자인 개발 지원사업 ▲기술닥터사업 ▲지역사업단 운영사업 ▲뿌리산업 육성 지원사업 ▲기업 맞춤형 환경애로 지원사업 ▲김포시 대표사업 업종 육성 지원사업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 ▲김포시 노후생산시설 현대화 지원사업이 있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제품의 기술개발에서부터 공정개선, 특허, 시제품개발, 생산설비 교체까지 전방위로 지원에 나설 방침이다.

하영 시장은 “기업의 생명은 제품의 경쟁력에 달려 있듯이 기업의 제품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함은 물론 기업의 피부에 와 닿는 지원이 되도록 예산도 지속적으로 증액할 계획”이라며 “기업에서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김포시는 지난해 230여 개사에 260건의 기술개발을 지원했다.

/김포=천용남기자 cyn50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