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지 2인승 박진용-조정명 세계 4위
루지 2인승 박진용-조정명 세계 4위
  • 연합뉴스
  • 승인 2020.02.24 20:36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 제8차 월드컵 남자 대회
韓 루지 사상 최고 성적 쾌거
한국 루지 2인승 간판 박진용(27·경기도청)-조정명(27·삼육대)이 월드컵 대회에서 4위에 오르며 한국 루지 사상 최고 성적을 냈다.

박진용-조정명 조는 23일(현지시간) 독일 빈터베르크에서 열린 2019~2020 제8차 월드컵 남자 루지 2인승 경기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34초442로 4위에 올랐다.

동계올림픽·세계선수권과 월드컵에서 한국 선수가 5위 안에 이름을 올린 건 이번이 처음이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귀화 선수 에일린 프리쉐가 여자 1인승 7위에 오른 게 한국인 역대 최고 성적이었다.

박진용-조정명이 10위 안에 든 것은 홈 트랙에서 치른 평창올림픽에서 9위를 한 뒤 2년 만이다.

박진용-조정명은 1차 시기에서 46초920을 기록해 5위에, 2차 시기에서는 47초522로 6위에 자리했다.

러시아의 알렉산드르 데니세프-블라디슬라프 안토노프가 합계 1분33초622로 우승했고, 라트비아의 오스카스 구드라모비치-페테리스 칼닌스가 합계 1분34초230으로 2위를 차지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