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시장 “코로나19 적극 대처”
의정부 시장 “코로나19 적극 대처”
  • 박광수 기자
  • 승인 2020.02.25 20:09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 현장 긴급 점검 실시
의정부∼대구 버스 축소 운행
안병용 의정부시장이 25일 코로나19 의 방역현장을 긴급 점검하고 있다. /의정부시 제공
안병용 의정부시장이 25일 코로나19 의 방역현장을 긴급 점검하고 있다. /의정부시 제공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인근 포천시에서 발생함에 따라 25일 코로나 19 방역 현장을 긴급 점검에 나섰다.

의정부시는 현재 확진환자가 발생하지 않았으나, 시외에서 유입되는 유동인구가 많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 강화를 위해 의정부시외버스터미널, 망월사역 등 지하철 역사를 우선 점검했다.

특히 의정부 내에 있는 신천지예수교회를 방문해 직접 방역소독과 폐쇄 여부 등을 점검했다. 시는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집단발생 및 확산에 따라 의정부시와 대구를 운행하는 고속버스 및 시외버스터미널에 대해 방역소독을 확대하고 의정부시-대구행 고속버스 운행 횟수를 1일 7회 왕복에서 2회로 줄여 운행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아울러 26일부터 의정부시청 방문객의 체온을 측정하기 위해 본관 및 신관에 체온 측정소(3개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안 시장은 “현재 코로나 19가 지역사회 감염 초기 상황에 접어드는 시점으로 정부의 위기단계가 ‘심각’으로 상향됨에 따라 어떠한 상황이 발생하더라도 적극 대처할 준비를 하고 있다”며 “시민들께서는 30초 이상 손 씻기와 기침예절 준수 등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의정부=박광수기자 ks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