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청사 ‘스마트게이트 설치’ 계획 무산
김포시청사 ‘스마트게이트 설치’ 계획 무산
  • 천용남 기자
  • 승인 2020.03.15 19:22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회서 관련 예산 전액 삭감
추가경정예산안 등 24개 처리
“코로나19 대응 예산 안건 부족”
<속보> 김포시가 시청사 출입 관리를 위해 시의회에 상정한 ‘스마트게이트 설치공사’ 예산(본보 12일자 8면 보도)이 전액 삭감돼 사업 추진이 무산됐다.

15일 김포시의회에 따르면 시의회는 지난 13일 오후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10일부터 4일간 진행했던 제198회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하고 코로나19 대응 관련 안건 부족과 의회 의결권 침해에 유감을 나타냈다.

이번 임시회 에서는 ▲2020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2020년도 기금운용계획 변강안 ▲ 조례안 16건 ▲기타안 6건 등 총 24개의 상정안건을 처리했다.

안건별로 살펴보면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워장 배강민)로부터 심사보고된 2020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집행기관이 요구한 1조 5천236억원 7천739만원(본예산 대비 515억 6천830만원 증액) 중 8억 835만원을 삭감하는 수정안으로 의결하고, 2020년 기금운용계획 변경안은 원안가결했다.

특히 시의회는 스마트게이트 설치공사 예산 1억 4천300만원을 전액 삭감했다.

주요 삭감예산은 ▲민원실 전문안내도우미 용역 4천995만원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관리운영비 1억 3천128만원 ▲김포시장배 수영대회 3천만원 등 총 14건이다.

또 조례안의 심의결과 ‘김포시 어린이노인 및 장애인 보호구역 교통안전 관리에 관한 조례안’ 등 15건은 원안 가결하고, ‘김포시 태권도시범단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은 부결됐다. 또한 ‘가축전염병 피해 농가에 대한 재산세 감면 동의안’ 등 기타안 6건은 원안동의했다.

신명순 의장은 이날 집행부를 향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시의회가 회기일정까지 단축하며 집행기관을 배려했지만, 정작 코로나19 관련 대응 예산이나 안건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반복적으로 지적돼 왔던 조례안과 관련 예산 동시 제출, 같은 사업에 대한 삭감안과 편성안의 동시 제출로 인한 단체장의 동의절차 진행 등 의회 의결권을 경시하는 사례가 나온점에 대해 유감과 함께 엄중 경고한다”고 질책했다./김포=천용남기자 cyn50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