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파주형 마을살리기’사업 4월부터 시작
파주시, ‘파주형 마을살리기’사업 4월부터 시작
  • 최연식 기자
  • 승인 2020.03.26 20:28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읍면 9개·동 7개 사업 선정
파주시가 오는 4월부터 파주형 마을살리기 사업을 본격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2월24일부터 3월10일까지 ‘파주형 마을살리기 공모’를 통해 읍·면 지역 15개 사업, 동 지역 8개 사업 총 23개 사업을 접수했다.

접수된 사업은 ▲주거환경, 경관개선 및 공공시설 개선을 통한 정주여건 마련 사업 ▲마을 자산 활용 사업 ▲문화·관광·예술 진흥 및 역사보전을 통한 마을 사업 ▲마을살리기 학습·교육 관련 사업 등이다.

시는 지난 10일 위촉한 ‘파주시 마을살리기 위원회’ 위원들을 통해 안건을 심사한 후 읍·면 지역 9개 사업, 동 지역 7개 사업을 다음달 6일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심사는 당초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공개심사가 열릴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해 서면심사로 변경됐다.

읍·면 지역 1등에게는 최고 5천만 원, 동 지역 1등에게는 3천만 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파주=최연식기자 cy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