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임신부에 무료 마스크
오산시, 임신부에 무료 마스크
  • 지명신 기자
  • 승인 2020.03.30 20:52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30일부터 관내 임신부 1천300명에게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무료로 지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면역력이 취약한 임신부를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서다.

이에 시는 NH농협 오산시지부로부터 기탁받은 면마스크와 손소독제를 포함, 보건용 마스크를 추가 확보해 관내 임신부에게 1인당 필터 교체형 면 마스크 2매, 마스크 필터 30개, 손 소독제 1개와 보건용 마스크(KF94) 2매를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보건소에 등록된 임신부이며, 보건소 및 건강생활지원센터(신장동)에 방문하면 수령할 수 있다.

수령 시 임신부 신분증과 함께 산모수첩이나 임신확인서가 필요하다. 대리수령의 경우 대리인 신분증을 꼭 지참해야 한다.

/오산=지명신기자 ms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