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한다 인천시, 1천 가구에 6억 지원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한다 인천시, 1천 가구에 6억 지원
  • 박창우 기자
  • 승인 2020.03.31 19:31
  • 댓글 0
  •   6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저탄소 친환경도시로의 전환을 위해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주택지원사업과 연계하여 약 1천가구에 총 6억원의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31일 밝혔다.

주택지원사업은 정부에서 선정한 참여기업과 신청자간 설치계약을 체결한 후 한국에너지공단과 시, 군·구청에 신청하면여 설치비의 일부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그동안 시는 시민 참여형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2009년부터 2019년까지 총 3천189가구에 50억원을 투입해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지원했다.

시 신재생에너지 공급시설 설치에 대한 시민들의 자부담을 줄여 에너지원별·용량별로 태양광(3.0㎾기준)은 60만원, 태양열(6㎡기준)은 50만원, 지열(17.5㎾기준)은 195만원, 연료전지(1㎾기준)는 250만원까지 군·구와 별도로 지원하며, 연륙교가 없는 도서지역은 10% 추가지원 한다.

박철현 시 에너지정책과장은 “에너지 설비가 고가이지만 에너지비용 절감 폭이 커서 주민들로부터 호응도가 높아 설치신청 전화가 쇄도하고 있어 예산이 조기에 소진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다양한 생활밀착형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사업을 적극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창우기자 pc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