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과천 이소영 “GTX-C노선 의왕역 정차 추진”
의왕과천 이소영 “GTX-C노선 의왕역 정차 추진”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0.04.05 19:58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퇴근 편리한 도시 조성 공약

더불어민주당 이소영 후보(의왕·과천)는 지난 4일 의왕·과천의 교통공약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출퇴근이 편리한 교통 도시 의왕, 광역 교통망 확충으로 더 살기 편한 도시 과천을 만들겠다”며 “GTX-C 의왕역 정차 유치, 인덕원-동탄 전철, 월곶-판교 전철(청계역)조기착공 등을 하겠다”고 공약 했다.

이 후보는 “의왕시의 경우 지속적인 인구유입에 따른 특단의 교통대책이 필요한 상황이다”며 “서울로 출퇴근하는 의왕시민들의 통근시간이 노선이 확대되면 지금보다 빨라지고 편리해질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이날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의왕시 내손동을 방문해 이 후보의 지원유세에 나섰다.

임 전 비서실장은 “이소영 후보는 대한민국의 그린뉴딜 정책 전문가다”라며 “국가기후환경회의, 녹색성장위원회 등에 참여해 국가정책을 수립해 본 사람으로 일 할 줄 아는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이 후보는 또 “문재인 정부를 비롯, 도지사, 의왕시장, 과천시장 모두 민주당으로 국회의원까지 원 팀이 될 때 더 많은 사업과 예산을 가져올 수 있을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과천=김진수 기자 kj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