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대학교 손일선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HiVE) 사업 단장, 선정교 협의회 회장 선출

2022.06.29 13:19:33 12면

 

오산대학교 손일선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 사업(이하 HiVE 사업) 단장이 지난 28일 대전 ICC호텔에서 열린 HiVE사업 워크숍에서 전국 30개 지자체-전문대학 HiVE사업단의 협의회 회장으로 선출되었다.

 

인구감소와 지역소멸에 대응하기 위해 교육부에서 2022년부터 추진되는 HiVE사업은 지난 3월 전국 각 지역의 전문대학-지자체 컨소시엄의 신청을 받아 2022년 6월 최종 30개 컨소시엄을 선정하였다.

 

 6월 28일 대전ICC호텔에서 열린 워크숍은 사업의 주관인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 HiVE선정 컨소시엄의 대학담당자 및 지자체 담당자등 약 130여명이 참석하였다. 워크숍에서는 HiVE 사업 정책방향 및 지향점에 대한 영남이공대학교 송현직 교수의 발제를 시작으로 △사업 추진 안내사항 △사업 추진계획 영역별 우수사례 소개 △사업 추진 관련 현장 의견수렴 등이 논의되었다. 이후 개최된 사업단 협의회 구성에서 오산대학교 손일선 단장이 초대 협의회장으로 선출되는 영예를 안았다.

 

손일선 단장은 성균관대학교 기계공학과 박사학위를 취득하고 대우중공업, 대우자동차, 쌍용자동차 등 국내 유수 기업에서 연구원으로 재직하였다. 오산대학교 자동차과 교수 부임 후에는 학과장, 도서관장, 기획처장, 혁신사업단장을 역임하였다.

 

손일선 단장은 취임사를 통해 “지역소멸과 학령인구 감소 등으로 지자체와 전문대학의 위기가 가속화 되고 있는 현실이다. 이러한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그 어느 때보다 지자체와 전문대학 간 공동협력체계의 구축이 필요한 시점이며, 이러한 의미에서 HiVE 사업의 추진은 지역과 전문대학의 상생과 협력에 새로운 원동력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협의회의 부회장교로는 강원도립대학교 박병수 단장, 목포과학대학교 박경래 단장, 거제대학교 이수경 단장, 가톨릭상지대학교 오정영 단장이 각각 선출되어 오산대학교 손일선 단장과 함께 협의회를 이끌 예정이다.

 

[ 경기신문 = 지명신 기자 ]

지명신 기자 msj@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대훈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