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국 제7대 포천시장 퇴임식으로 시정 마무리

2022.06.29 15:25:35

 

민선7기 포천시장을 역임한 박윤국 포천시장의 퇴임식이 29일 10시 포천반월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퇴임식에는 정덕채 부시장을 비롯해 간부공무원, 직원, 유관기관 단체장 및 회원, 주요 내빈 등 90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퇴임식은 시립민속예술단의 식전공연, 국민의례, 박헌국 자치행정과장의 업적 소개, 민선7기 업적 동영상 청취, 정덕채 부시장의 공로장과 꽃다발 전달, 각 기관단체의 감사패 및 기념패 전달, 김민현 팀장의 송사, 박 시장의 퇴임사, 베이스 김요한의 환송가, 포천시민의노래 제창, 기념촬영의 순으로 이어졌다. 동영상을 청취하는 동안 많은 참석자들이 눈시울을 붉혔으며, 여성 참석자 중에는 아쉬운 마음에 눈물을 터트리는 이도 있었다.

 

 

박 시장은 ‘평화로 만들어가는 행운의 도시 포천’을 실현하기 위해 휴가도 반납한 채 포천시정 발전에 몰두했다. ‘새로운 시작, 비상하는 포천’을 시정 표어로 내세워 ▲지속발전 상생경제도시 ▲맑고 푸른 생태관광도시 ▲행복동행 문화복지도시 ▲살기좋은 안전안심도시 등을 전략목표로 제시하고 관련 사업들을 역점적으로 추진해왔다.

 

 

코로나19,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흔들림 없이 시정을 마무리하며 ‘행운의 도시’를 완성했다. 철저한 방역을 통해 코로나19로부터 시민의 생명을 보호하는 동시에 신속하고 과감한 경제적 지원으로 경제위기를 극복했다. 지방채 발행없이 모든 시민을 대상으로 3번의 재난기본소득을 전국 지자체 최대 규모로 지급하고,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를 위해 민생경제회복지원금을 지급하는 등 일상 회복을 위해 총력을 기울였다.

 

 

민선7기는 광역교통망 구축으로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었다. 지난 2019년 옥정~포천 광역철도 건설사업이 국가균형발전프로젝트에 선정되어 예비타당성조사가 면제되었으며, 오랜 숙원이었던 군내~내촌간(수원산 터널) 도로 건설공사,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포천~화도) 등 대규모 사업을 착실히 진행해 포천시 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이날 퇴임사를 통해 “민선7기 동안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으로 많은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다. 비록 시장직을 내려놓지만 포천시와 시민을 위해 멈추지 않고 끝까지 노력하겠다. 능력있고 자랑스러운 후배들이 포천의 미래를 위해 각자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하길 기대한다”고 했다.

 

[ 경기신문 = 문석완 기자 ]

 

※ 쉬운 우리말로 고쳤습니다.

 * 슬로건(slogan) → 표어, 구호, 강령

 * ASF(African Swine Fever) → 아프리카돼지열병

 

(원문) ‘새로운 시작, 비상하는 포천’을 시정 슬로건으로 내세워 ▲지속발전 상생경제도시 ▲맑고 푸른 생태관광도시 ▲행복동행 문화복지도시 ▲살기좋은 안전안심도시 등을 전략목표로 제시하고 관련 사업들을 역점적으로 추진해왔다.

(고쳐 쓴 문장) ‘새로운 시작, 비상하는 포천’을 시정 표어로 내세워 ▲지속발전 상생경제도시 ▲맑고 푸른 생태관광도시 ▲행복동행 문화복지도시 ▲살기좋은 안전안심도시 등을 전략목표로 제시하고 관련 사업들을 역점적으로 추진해왔다.

 

(원문) 코로나19, ASF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흔들림 없이 시정을 마무리하며 ‘행운의 도시’를 완성했다.

(고쳐 쓴 문장) 코로나19,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흔들림 없이 시정을 마무리하며 ‘행운의 도시’를 완성했다.

 

문석완 기자 musowa@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대훈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