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지자체와 함께 추석 명절 물가안정 총력대응

2022.08.17 13:54:43 5면

18일부터 9월 8일까지 특별대책 기간 운영...20대 성수품 집중 관리

 

추석을 한 달도 채 남겨두지 않은 시점에서, 고공행진 하는 추석 명절 물가를 잡기 위해 정부가 팔을 걷고 나선다.

 

17일 행정안전부(장관 이상민)는 오는 18일부터 내달 8일까지 3주 동안 전국 지자체와 함께 '추석 명절 특별대책 기간'을 운영하고 추석 물가 관리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대책 기간은 지난 11일 발표된 범부처 '추석 민생안정 대책'과 연계돼 진행된다.

 

앞서 정부는 지난 7월 소비자물가가 전년 동월 대비 6.3% 상승해 23년 8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고 주요 식자재 가격이 상승함에 따라 추석 물가 안정을 위해 '추석 민생안정 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행안부는 특별대책 기간 물가 대책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지자체별 합동점검반을 구성한다.

 

특히 지자체별 합동점검반을 통해 추석 20대 성수품(배추, 무, 사과, 소고기, 돼지고기, 밤, 고등어, 명태 등) 위주로 가격 동향을 실시간으로 파악하고 가격‧원산지 표시 이행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아울러 특별대책기간 동안 각 시‧도의 국‧과장으로 구성된 '물가책임관'을 운영해 관할 지역의 물가동향을 직접 점검하는 등 관리를 강화한다.

 

이와 관련해 행안부는 이달 29일부터 추석 전까지 국장급으로 편성된 지역책임관을 전 시·도에파견해 추석 물가 상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하반기 지방공공요금이 생활물가 인상요인으로 작용하지 않도록 지자체와 공동으로 관리하고 상·하수도 요금, 쓰레기봉투 가격, 시내버스 요금, 택시비 등 지방공공 요금이 동결되도록 지자체에 적극 요청할 방침이다.

 

더불어 개인서비스요금 안정화를 위해 착한가격업소 이용 온오프라인 홍보를 강화하고 자율적 물가 안정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자체, 소비자단체 등과 지속 협업한다.

 

[ 경기신문 = 이지민 기자 ]

이지민 기자 jiminl9017@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대훈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