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봉투 만찬’ 합동감찰반 부팀장
‘돈봉투 만찬’ 합동감찰반 부팀장
  • 경기신문
  • 승인 2017.08.10 21:15
  • 댓글 0
  • 전자신문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 영 민 인천지검 2차장
서영민(48·연수원 25기·사진) 신임 인천지검 2차장은 경남 창녕 출신으로 마산경상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나와 제35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법조계에 입문했다.

서울서부지검 형사5부장, 대검찰청 과학수사담당관, 서울남부지검 형사5부장,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1부장을 역임했다. 법무부 감찰담당관으로 있던 올해 초에는 ‘돈봉투 만찬 사건’ 조사를 위해 꾸려진 법무부와 검찰의 합동 감찰반 부팀장을 맡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