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변일보
연변일보
연길조양천공항, ‘연길조양천국제공항’으로 개칭개명식 연길서 열려
경기신문  |  webmaster@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8월 31일  19:46:17   전자신문  8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9일, 연길조양천국제공항 개명식이 연길공항에서 열렸다. 주정부 부주장 박학수, 민항길림감독관리국 부국장 조굉, 길림성민항공항집단회사 부총경리 송영화 등이 개명식에 참가했다.

소개에 의하면 올해 6월 9일 국가민항총국에서는 연길조양천공항을 연길조양천국제공항으로 개칭하는 데 동의했는바 이는 연변항공업이 정식으로 국제화 항공시장의 선두자리에 들어섰음을 시사하며 연길공항 발전 건설에서 새 지평을 연 것으로 된다.

집계에 따르면 지난해 연길공항의 리착륙수는 1만 2876차에 달했고 려객운수량은 연인수로 148.1만명에 달했다. 그중 국제려객운수량은 연인수로 68.2만명에 달해 동북에서 제4위에 올랐는데 이는 심양, 대련, 할빈 3대 주선 공항의 버금가는 자리를 차지했다. 국제려객운수량은 전체 운수량의 46.1%를 차지했는데 이는 전국 공항 가운데 앞자리를 차지했다.

향후 연길공항은 환일본해지역의 특색관광 자원을 빌어 ‘공항으로 오고, 지상으로 가며, 해상에서 관광’하는 관광발전의 대구조를 탐색함으로써 ‘사통팔달, 오광십색’의 항공플랫폼을 구축해 지역경제의 번창과 발전을 일층 추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복 기자<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경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