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아파트 7층에서 화재 베란다 탈출시도 60대 추락사
김포 아파트 7층에서 화재 베란다 탈출시도 60대 추락사
  • 천용남 기자
  • 승인 2017.12.07 19:59
  • 댓글 0
  • 전자신문  1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의 한 아파트 7층에서 불이 나 베란다를 통해 밖으로 탈출하려던 60대 여성이 추락해 숨졌다.

7일 경기도재난안전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11분쯤 김포시 감정동의 한 15층짜리 아파트 7층에서 불이 나 27분 만에 진화됐다.

그러나 이 불로 주민 A(60·여)씨가 베란다를 통해 탈출하려다가 추락해 숨졌고 연기를 마신 아파트 위층 주민 6명도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또 A씨의 7층 집 내부가 모두 타 1억6천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A씨의 남편 B(65)씨는 아파트 7층에서 가스 배관을 타고 1층까지 내려와 다행히 목숨을 건졌다.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포=천용남기자 cyn50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