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세종병원, 새롭게 단장
부천 세종병원, 새롭게 단장
  • 김용권 기자
  • 승인 2018.03.13 17:06
  • 댓글 0
  • 전자신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지정 대한민국의 유일 심장전문병원인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 건강증진센터가 지난 12일 약 2개월간의 리모델링 공사를 마치고 새롭게 단장을 마쳤다.

세종병원은 더욱 쾌적한 환경을 갖춤으로써 명품 검진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선 구역별 제어가 가능하도록 냉·난방시설을 개선해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고 전열교환기 설치로 에너지 효율을 높였으며 공기 질을 향상시켰다.

또 감염질환자 또는 긴급환자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폐기능검사실 및 내시경 세척실에 음압(공기의 기압차를 이용해 공기흐름을 제어하는 시스템)을 설치, 감염 우려를 철저하게 차단했다.

설비뿐 아니라 내부 인테리어도 개선했다.

그레이 계열의 벽지 마감재와 우드 계열 시트지로 변경, 로비에 마루를 설치해 친환경적이면서도 따뜻하고 안락한 환경을 조성했다.

아울러 가구와 테이블 및 소파 배치를 바꿔 보다 넓고 편안한 대기공간을 갖추게 됐다.

이명묵 병원장은 “더욱 쾌적해진 내부 환경을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더욱 양질의 검진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환경 개선 및 꾸준한 서비스 개선으로 지역민의 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신뢰받는 센터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천=김용권기자 yk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