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고 싶은 시흥산단, 재생사업 협력 맞손
일하고 싶은 시흥산단, 재생사업 협력 맞손
  • 김원규 기자
  • 승인 2018.09.17 19:57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LH 효율적 추진 상호협력 기본협약 체결
노후 이미지 벗고 첨단산업단지로 변화 시동
시흥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시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협약식 참석자들이 협약서를 들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시흥시 제공
시흥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시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협약식 참석자들이 협약서를 들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시흥시 제공

 

시흥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시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했다.

17일 시에 따르면 지난 14일 조정식 국회의원, 김태경 시흥시 의회의장, LH인천지역본부 이중호 주택사업처장이 참석한 가운데 임병택 시흥시장과 성광식 LH 도시재생본부 본부장이 시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의 효율적 추진을 위한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시화국가산업단지는 착공한 지 30여년이 지난 노후산업단지로 국토교통부로부터 2017년 3월 재생사업 대상단지로 지정됨에 따라 현재 재생사업 계획을 수립 중에 있다.

이번에 체결한 기본협약에는 노후한 시화국가산업단지의 체계적 재생계획수립과 원활한 재생사업추진을 위해 LH와 시흥시가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LH는 시화국가산업단지의 재생계획 수립 단계에서부터 컨설팅을 비롯해 활성화 계획 수립 등 적극적으로 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 체결로 산업단지 개발과 재생사업 참여 경험이 풍부한 LH가 시화국가산업단지의 재생사업에 기술지원 및 사업 참여 등에 힘쓰기로 했다.

이로써 노후 산단의 이미지를 탈피하고 기업하기 좋고 청년들이 일하고 싶어 하는 첨단산업단지로의 변화를 위한 조속한 사업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향후에 LH를 총괄사업관리자 지정하는 등 재생사업 참여 확대를 검토하고 다양한 재생사업을 발굴해 시화국가산업단지가 전국 산업단지 재생사업의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흥=김원규기자 kw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