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 되는 한국의 새 미래 열어갈 것”
“하나 되는 한국의 새 미래 열어갈 것”
  • 경기신문
  • 승인 2019.01.01 18:43
  • 댓글 0
  •   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병 준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

기해년 새해가 힘차게 밝았습니다.

2019년은 황금돼지의 해입니다. 돼지는 건강과 복을 가져오는 풍요의 상징이라고 합니다. 경기신문 독자 여러분의 가정에 황금 돼지의 좋은 기운이 항상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새해를 맞아 국민 여러분께서는 어떤 소망을 가지고 계십니까.

저는 2019년 새해, 우리 경제가 다시 한번 힘차게 일어나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저와 자유한국당은 우리 경제를 다시 일으키고, 한반도에 당당한 평화의 새 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국민 여러분의 마음을 모아 힘껏 뛰겠습니다.

기업과 시장이 활기차게 돌아가고, 청년들을 위한 좋을 일자리가 넘처나고, 국민 한 분 한 분의 삶이 넉넉하고 행복해지길 소망합니다. 창의와 열정이 살아나고, 상생과 화합으로 하나 되는,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겠습니다.

우리 사회의 건강한 발전을 가로막고 있는 갈등과 대립, 협오와 분노가 깨끗하게 사라지고, 화합화 통합의 새해가 열리기를 진신으로 바랍니다.

자유한국당은 우리 안팎의 낡은 질서를 걷어내고 국민 모두가 한마음으로 힘차게 뛸 수 있는 새로운 대한민국 건설에 모든 힘을 쏟겠습니다.

국민 여러분의 마음을 하나로 모아 국민 여러분과 함께 힘차게 뛰겠습니다.

지난한 해 보내주셨던 성원과 격려에 감사드립니다.

새해에도 변함없이 자유한국당과 함께 해주시고, 성원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