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용수 875만t 추가 확보 봄 영농기 물 걱정 없앤다
농업용수 875만t 추가 확보 봄 영농기 물 걱정 없앤다
  • 최정용 기자
  • 승인 2019.03.13 20:04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봄 영농기에 앞서 물 875만t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용수공급을 철저히 관리하겠다고 13일 밝혔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올해 전국 저수율은 88%로 평년 75%를 웃도는 수준이다.

최근 30년간 모내기 직전인 4월 말 저수율은 78%가 최고였는데 이와 비교해서도 10%포인트 높은 것이다.

농식품부는 “5∼6월 모내기 철 물 부족 우려는 크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비 소식에 민감한 도서 등 물 부족 우려 지역을 중심으로 용수공급 상황을 철저히 관리해 물 걱정 없는 영농을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당국은 우선 수리시설 보강·보수 등을 위해 저수율을 낮춘 27개 저수지를 채워 875만2천t을 추가 확보한다.

또 과거 물 부족을 겪은 지역을 파악해 저수지 확장이나 양수 저류 시설 설치 등을 지원한다.

/최정용기자 wes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