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원내대표 연설은 망언” 민주당 도당, 윤리위 제소 촉구
“나경원 원내대표 연설은 망언” 민주당 도당, 윤리위 제소 촉구
  • 임하연 기자
  • 승인 2019.03.13 21:03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은 13일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망언 연설과 관련, 사과와 국회 윤리위원회 제소를 촉구했다.

오세영(용인시갑 지역위원장) 수석대변인 등은 이날 경기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5·18 망언 3인방에 이어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막말릴레이에 정점을 찍었다”고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전날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김정은 수석대변인’이라고 지칭하는 등 현 정부의 국정 전반을 비난, 특히 여당인 민주당 의원들의 강한 반발을 샀다.

또 “어제는 5·18 망언으로, 오늘은 국가원수를 모독했다. 내일은 어떤 망언, 망발을 쏟아내 국민들을 기만할지 개탄스러울 뿐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경원 원내대표의 극우 발언과 대통령 모욕 망언에 대해 국회가 강력 대응으로 나설 것을 촉구한다”며 “나경원 원내대표는 국민 앞에 즉각 사과하고, 연설을 스스로 취소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임하연기자 lft1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