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기술명장 선발… 기능경기대회 개막
삼성 기술명장 선발… 기능경기대회 개막
  • 이주철 기자
  • 승인 2019.04.11 19:50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계열사 26개 해외법인 참가
올해는 로봇 티칭 등 종목 추가
삼성의 전자계열사 임직원들이 모여 첨단 제조기술을 겨루는 ‘삼성국제기능경기대회’가 지난 10일 3일간의 일정으로 개막했다고 삼성전자가 11일 밝혔다.

삼성전자 수원 디지털시티와 충남 천안 한국기술교육대에서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는 삼성전자와 삼성디스플레이, 삼성전기, 삼성SDI 등 4개 계열사가 참가하고, 중국과 베트남, 러시아, 브라질, 헝가리, 폴란드 등 12개국 26개 해외 법인에서 모두 170여명이 출전했다.

삼성국제기능경기대회는 기술 인력을 육성·발굴한다는 취지에서 매년 열리는 행사로, 지난 2008년 시작돼 올해로 12회째를 맞았다.

특히 올해는 기존 ▲자동시스템 구축 ▲전기제어시스템 제작 ▲제조설비·지그 설계 ▲CNC밀링가공 외에 4차 산업혁명의 핵심으로 꼽히는 ‘로봇 티칭·응용프로그래밍’ 종목이 추가됐다.

또 부대 행사로 스마트팩토리 관련 장비·로봇 전시와 기술 세미나, 한국기술교육대의 스마트러닝팩토리 투어 등도 마련됐다.

삼성전자는 기술인재 육성과 저변확대를 위해 2006년 고용노동부와 기능장려 협약을 체결했으며, 2007년부터는 ‘국제기능올림픽대회’와 ‘전국기능경기대회’를 후원하고 있다.

/이주철기자 jc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