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노동청 지역산업 일자리 문제 팔 걷어
중부노동청 지역산업 일자리 문제 팔 걷어
  • 이정규 기자
  • 승인 2019.05.09 20:35
  • 댓글 0
  •   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적자원개발위 자동차부품산업분과 발족
완성차 1차 협력업체 등 참여
기업 애로사항 공동 해결
중부지방고용노동청은 9일 인천상공회의소에서 인천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자동차부품산업분과 발족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발족식에는 완성차 1차 협력업체 대표, 인천시, 인천상공회의소, 인천테크노파크 등이 참여했다.

앞으로 위원회는 지역의 산업별 네트워크를 구축해 산업별 일자리 문제를 진단하고, 기업의 건의 및 애로사항을 유관기관과 공동으로 해결해 나간다.

지역에서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는 중앙부처에 건의하는 등 종합적 일자리 생태계 개선을 통해 질 좋은 일자리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앞서 중부노동청은 그동안 자동차부품산업의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인천시·자동차발전협의회·인천테크노파크·인천인자위 등과 자동차부품기업 실태조사를 공동으로 실시하며 사전준비를 착실히 진행해 왔다.

또한 자동차부품산업 이외에도 지역 주력산업 및 고용집중산업인 뿌리산업, 항공관련 산업도 네트워크를 구축해 왔다.

정민오 노동청장은 “지역산업의 특성을 반영하지 못한 그간의 노동시장 프로그램의 한계를 극복하고, 산업별 네트워크를 통해 기업애로사항을 파악해 중앙에 건의하고, 인천시 등과 협의해 지방 정책에 반영하는 데 역점을 두겠다”고 밝혔다./이정규기자 lj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