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 원내대표 경선 김성식·오신환 맞대결
바른미래 원내대표 경선 김성식·오신환 맞대결
  • 최정용 기자
  • 승인 2019.05.13 20:11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경선이 김성식·오신환 의원간 양자 대결로 열리게 됐다.

김 의원과 오 의원은 13일 오전 10시30분과 11시 국회에서 잇따라 출마 기자회견을 열었다.

김 의원은 니알 기자회견에서 “바른미래당은 끝없이 추락하느냐, 국민과 함께 도약하는 전환점을 만들 것인가의 벼랑 끝에 있다”며 “이런 절박한 심정으로 원내대표 선거에 나서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당권파 후보도, 비당권파 후보도 아니다”라며 “지금 바른미래당은 혁신하고 화합해야 한다. 저의 쓰임은 바로 여기에 있다고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오 의원은 당 결집과 총선 승리를 강조했다.

오 의원은 원내대표 출마 기자회견에서 “저는 절체절명의 위기에서 당을 구하고, 총선 승리의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해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한다”고 밝혔다.

/최정용기자 wes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