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 금은방서 거액 금목걸이 훔쳐
청소년들 금은방서 거액 금목걸이 훔쳐
  • 김현수 기자
  • 승인 2019.05.23 20:40
  • 댓글 0
  •   1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현장인근 4명 모두 붙잡아
손님을 가장하고 금은방에 들어가 금목걸이를 훔쳐 달아난 청소년들이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수원남부경찰서는 23일 특수절도 혐의로 A(16)군 등 4명을 검거해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 등은 지난 22일 오후 7시쯤 영통구 내 한 금은방에 들어가 물건을 살 것처럼 둘러보다가 주인이 한눈파는 사이 500만원 상당의 금목걸이를 훔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약 2시간 뒤 훔친 목걸이를 다른 금은방에 판매하려고 했으나 미성년자로 보이는 이들이 고가의 귀금속을 가진 점을 수상히 여긴 주인의 거절로 처분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

업주들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CCTV 영상에서 이들의 인상착의 등을 확인해 인근에 있던 A군 등을 검거했다.

/김현수기자 khs9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