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국회의원, 골목상권 관련 대토론회 개최
김진표 국회의원, 골목상권 관련 대토론회 개최
  • 안직수 기자
  • 승인 2019.05.27 19:27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표(더불어민주당·수원무) 의원은 27일 ‘골목상권 어떻게 살릴 것인가’라는 주제로 수원시 휴센터에서 대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등을 대상으로 생계형 창업의 구조적 문제점과 최근 최저임금 인상으로 인한 어려움 등을 듣고 대응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는 시·도의원들이 조장이 돼 10명씩 10개조로 나눠 조별토론과 전체토론으로 진행됐으며,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정부의 ‘자영업 성장· 혁신종합 대책’이 실제로 체감하기에는 미흡한 상태라는 의견이 제기됐다.

또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추가적인 지원과 함께 온누리상품권 사용처 확대 등을 위한 관련 법안 및 조례가 개정돼야 한다는데 의견이 모아졌다.

김진표 국회의원은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은 시민경제의 풀뿌리로서 큰 축을 담당하고 있으나 외부환경에 매우 민감하고 경기 침체시 즉각 영향을 받는다”며 “소상공인 등 지원을 위한 국회와 지역사회의 방안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안직수기자 jsah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